티스토리 뷰

안녕하세요? 오케바리맨입니다.


날씨가 부쩍 추워지면서

보일러와 관련된 문의가 많이 늘었습니다.


일단 보일러를 높여도 방이 춥다는 말씀이 많은데요.

이런 경우 몇가지 이유가 있고,

그에 따라 대응할 수 있는 방법도 따로 있습니다.


관련글 >>> 부산 해운대 신도시, 난방 배관청소가 꼭 필요한 이유!!


뭐 가장 간단하게 실천할 수 있는 방법이라면

옷을 따스하게 입는 게 좋죠.

실제로 옷 한벌만 더 걸쳐도 체감온도를 2도 정도 올릴 수 있다고 해요.




한 겨울의 지킴이 뽁뽁이와 단열벽지


재작년인가 거의 뽁뽁이 열풍이 불었더랬죠.

사실 창문에 붙이는 뽁뽁이의 

정확한 명칭은 에어캡입니다. 


이 뽁뽁이는 창으로 열이 나가지 않도록 

차단하는 효과가 의외로 크다고 할 수 있죠.


실제로 한 연구결과에 따르면,

창문에 뽁뽁이를 붙였을 때와 그렇지 않았을 때

실내 온도가 무려 2.5도나 상승을 했고,

이를 난방비로 환산해보면 15% 내외의 절감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이러한 뽁뽁이와 한세트로 설치하면 좋은 것은

바로 문풍지입니다.


문이나 창문에 문풍지를 붙여두면

새어나가는 열기는 물론,

바늘구멍으로도 들어온다는 황소바람을 막을 수 있지요.




방이 추울 때 해보면 좋은 몇가지 난방방법


일상적으로 낮이 아닌 밤에는 커튼이 도움이 됩니다.

물론 낮에는 커튼을 열어, 따뜻한 햇볕이 들도록 해야겠죠.


다음으로 방바닥의 온기를 빼앗기지 않는 방법은

매트나 카펫, 담요 등을 깔아두는 방법입니다.

의외로 난방비를 줄이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어요.


잘모르는 방법중에 하나는 가습기 사용입니다.

가습기의 수증기가 공기순환을 촉진해서

열 전달이 효과적으로 이루어져 실내온도를 높여주는데요.

다만, 외풍이 심한 주택의 경우라면 가열식 가습기가 좋고,

아파트와 같은 경우에는 초음파식 가습기가 좋습니다.


최근에 부쩍 많은 가정에서 실천하는 방법중에 하나는

방한텐트입니다. 


방바닥이나 침대 등에 방한텐트를 설치하는 식으로

기본적으로 2~3도 정도 온도를 높일 수 있다고 하죠.

게다가 마치 캠핑을 온 것 같은 느낌을 주어 아이들이 좋아합니다.




방이 추울 때, 보일러를 높여도 방이 따뜻하지 않을 때


사실 이 부분이 가장 큰 문제라고 할 수 있죠.

난방비는 난방비대로 들어가는데

따뜻한 방을 느끼지 못하기 때문인데요.


오랫동안 사용한 방바닥의 난방수는 미네랄과 같은 침전물 등

노폐물이 생겨나면서 난방효율이 떨어지게 되는데요.

최소 1년에 한번씩은 난방수를 바꿔주는 것이 좋습니다.


다만, 이미 시기를 놓쳐 수년~십여년이상

난방배관을 방치한 경우라면

일반적인 에어빼기로는 해결하기 어렵고,

특수장비를 이용한 배관세척청소를 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실내온도를 너무 높이면 오히려 좋지 않은 이유가???


겨울철 춥다는 생각에 지나치게 실내온도를 높이게 되면

외부와의 온도차에 의해서,

그리고 실내가 지속적으로 건조해지기 때문에

오히려 건강에 좋지않고, 감기에 걸릴 가능성도 높아집니다.


관련글 >>> 녹물제거 녹물제거필터보다 녹물제거청소가 좋은 이유





댓글
댓글쓰기 폼